•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한주의 양식

살아있는 말씀 속으로

2022년 3월 20일 주일 말씀

주일말씀

하나님의 그 깊은 심정을 알아라

 

 

우리가 기도할 때나 생활할 때나 무엇을 하나님께 원할 때, 소원하고 바라는 것만 말하지 말고,

먼저 하나님의 심정을 진정으로 알아 드려야 합니다.

 

전능하신 하나님의 심정을 깨닫고 알아 드리며 ‘뜨거운 눈물’을 흘리고 통회자복하며 대해야,

 

하나님의 그 깊은 심정이 풀어져서 마음을 털어 놓으시고, 말씀하신다고 했습니다.

 

사람의 깊은 심정도 ‘그 사람’밖에 모르고, 전능하신 하나님의 그 깊은 심정도

‘하나님과 성령님’ 밖에 모른다고 했습니다.

 

하나님의 깊은 심정을 알려면, ‘그 심정’을 알기 위해 기도해야 됩니다.

 

왜 그같이 하시는지, 왜 그 말씀을 하시는지, 왜 말씀을 하지 않으시는지, 왜 심정 답답해하시는지,

 

하나님의 그 깊은 심정을 알고 풀어 드려야, ‘뜨거운 눈물’이 강같이 흐르고 통회자복하게 됩니다.

 

전능하신 하나님의 그 심정을 알 자가 있겠습니까. 그 심정을 알면, ‘뜨거운 눈물’이 강같이 흐릅니다.

 

하나님의 심정을 알아 드리고 대하면, 하나님의 맺힌 마음이 풀려서

바로 그러하다고 응답하시고 ‘깊은 말씀’을 해 주시며,

‘어려운 문제’를 들어 주시고 풀어준다고 하십니다.

 

사람끼리도 ‘심정’을 몰라주면, 무슨 말을 해도 대답도 안 합니다.

 

하나님도, 성령님도 그러하십니다.

 

전능하신 하나님과 성령님의 심정을 모르고 해 달라고만 하면,

‘마음’이 맺혀서 답답해하시고, ‘심정’을 모르니 안 통해집니다.

 

자기가 원하는 것을 구하는 것보다 더 큰 것은 ‘하나님과 성령님의 깊은 심정을 아는 것’입니다.

 

괴로워하시고 심정 답답해하시는 그 심정, 말 못 하는 그 심정을 몰랐다고 통회자복하며,

‘뜨거운 눈물로 회개하는 기도’를 먼저 해야 됩니다.

 

하나님과 성령님과 주를 대할 때 제일 큰 것은 ‘그 말 못 하는 심정’을 알아 드리고,

풀어 드리며 대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심정을 알면, ‘뜨거운 눈물’이 강같이 흘러나옵니다.

 

그 심정을 깊이 알고 대하면, 어느 때는 기쁜 심정을 알고 ‘기쁨의 감격의 눈물’이 나고,

어느 때는 슬픈 심정을 알고 ‘슬픔의 눈물’이 흐르고,

어느 때는 ‘그 심정에 해당되는 눈물’이 한없이 쏟아집니다.

 

그 눈물과 마음을 알아주는 말이 ‘하나님과 성령님과 성자의 맺힌 마음과 심정’을 풀어줍니다.

 

하나님의 심정을 아는 뜨거운 눈물의 기도를 하면, ‘그 기도’를 들어 준다고 하셨습니다.

 

하나님도 같이 ‘심정의 눈물’을 흘리며 대해 주십니다.

 

성경을 보면, 하나님이 자신의 심정을 알아주는 기도를 들으시고,

마음이 풀려서 ‘문제’를 해결해 주신 일들이 많습니다.

 

심정을 알아주는 자가 ‘최고의 사람’입니다.

 

하나님의 심정을 알아 드리면, ‘모든 하나님의 심정’을 깨닫게 해 주십니다.

 

심정을 알아주는 기도를 하나님과 성령님이 더 원하고 바라시기 때문입니다.

 

그 기도를 해야, ‘하나님의 마음에 맺힌 한’이 풀어지고,

‘우리가 구한 것들’을 들어 주시어 ‘문제’가 해결됩니다.

 

하나님의 심정을 알아 드려야, ‘각종 문제’를 해결해 주십니다.

 

 

 

 

번호 제목 날짜
379 하나님의 행하심을 깨달아라 2022.06.05
378 하나님께 온전한 기도, 복음의 시작 2022.05.29
377 하나님과 일체 된 삶 2022.05.22
376 하나님의 목적을 위해 쓰며 살아라 2022.05.15
375 나 여호와가 참으로 너를 도와주리라 2022.05.08
374 하나님의 마음에 드는 마음 2022.05.01
373 하나님의 은혜를 갚는 삶을 살아라 2022.04.24
372 하나님을 왜 믿는지 알고 믿어라 2022.04.17
371 너는 하나님을 만날 때까지 기도하여라 2022.04.10
370 하나님과 같이 사는 삶 2022.04.03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