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신은 ‘육신’이 없기에 때에 따라 합당한 육신을 가진 사람을 쓰시고 역사하십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말씀입니다.

 


1. 신은 ‘영’이라서 ‘육신’이 없다.
고로 ‘지구 세상’에 뜻을 펴실 때는 ‘합당한 자’를 택하여
‘그 육신’을 쓰고 역사하신다.

 

2. 하나님도 ‘육신’을 쓰고 창조 목적을 이루신다.

 

3. 비행기도 ‘활주로’가 없으면 착륙을 못 하고 당황하여 공중에서 빙빙 돌기만 한다.
‘활주로’를 내줘야 착륙한다.

 

4. 고로 삼위일체가 최고로 좋아하는 자는
‘자기 마음을 비우고 삼위일체께 자기 육신을 내주는 자’다.
삼위일체는 그 사람을 ‘자신의 육’으로 삼으시고,
그를 ‘최고 사랑의 대상’으로 삼으시고, 그를 통해 ‘자신의 뜻’을 실현하신다.

 

5. 자기 생각을 비우고 자기 육신을 삼위일체께 내드리면
그 몸과 마음이 ‘삼위일체의 궁’이 되고 ‘집’이 되니,
삼위일체는 그 사람을 ‘사랑의 상대’로 삼고 ‘그 육신’을 쓰고 사신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제 마음을 비우고 주의 뜻대로 살길 원합니다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번호 제목 날짜
129 ‘말’은 능력 있게 위력 있게 해야 한다 2015.08.09
128 하나님, 성령님, 성자 중심으로 살아라 2015.08.07
127 자기 자신을 잘 운전해라 사망 길로 운전하지 말고 영생 길로 운전해라 2015.08.06
126 인생을 만들어라! 축복도 받을 만 한 자에게 주신다. 2015.08.05
125 매일 ‘하나님, 성령님, 성자를 사랑’하면, 매일 ‘축복’을 받는다 2015.08.04
124 ‘할 일’을 제때 하면, ‘복’이 되어서 자기에게 돌아온다 2015.08.04
123 ‘생각’을 잘하고, 늘 ‘확인’하고 행해라 2015.08.02
122 하나님과 성령님과 성자가 쓰시도록 너를 성삼위께 맡겨라! 2015.08.01
121 쓰는 자의 방법에 따라 운명이 결정된다 2015.07.30
120 성삼위의 말 한 마디가 얼마나 중한지 깨닫고 꼭 물어보고 행해라 2015.07.29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