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구원받은 삶이 이 세상에서 가장 행복하고, 축복받는 인생입니다. 천국을 바라보게 하는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자기 육의 짝’은 ‘자기 영’이다.
고로 ‘육’은 ‘자기 영’을 위해서 행해야 된다.
 ‘자기 영의 짝’은 ‘자기 육’이며 ‘삼위일체’다.
고로 ‘영’은 ‘자기 육’과 ‘삼위일체’를 위해서 행해야 된다.
그래야 힘도 오고 정말 희망과 기쁨이 온다.


2. ‘육’이 ‘육’만 위해 지구만큼 행했어도 ‘육’이 늙거나 죽으면 끝난다.

 

3. ‘육’이 ‘영’을 위해 행했으면, 영원히 남아 존재하게 된다.

 

4. ‘영’을 ‘휴거’시켜야 된다. ‘몸’을 가지고 ‘자기 영을 휴거’시켜야 ‘영’이 영원히 죽지 않고 삼위의 사랑을 받으며 영광스럽게 존재하게 된다.


5. ‘영’이 ‘육이 행한 것’을 다 가지고 구원받고 변화되면, 영원히 가지고 살면서 누린다. ‘자기 영’이 있으니 ‘육’뿐만 아니라 '혼'도 ‘휴거된 몸’으로서 누린다.

 

 

[오늘의 기도]사랑하는 주님, 영의 구원을 위해 몸부림 치겠나이다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 연관글 보기 - 실체 역사다 실감 있게 해라

 

번호 제목 날짜
405 하나님은 ‘영이 산 자’의 사랑의 하나님이시다 2016.06.24
404 형제를 실족하게 하고 낙심하게 하고, 힘 빠지게 하지 말아라 2016.06.19
403 말의 위력을 깨달아라 2016.06.19
402 발전하지 못하는 제자리 삶은 편하지 못하다 2016.06.19
401 절대 하나님의 뜻대로 해야 하나님이 어떻게 행하시는지 볼 수 있다 2016.06.19
400 깊은 기도를 해야 자기 생각에 하나님의 뜻이 온다 2016.06.19
399 신령한 자는 자기 자신을 본다 고칠 것을 깨닫는다 2016.06.19
398 자기 성질, 성격, 혈기를 싹 버려야 ‘마음이 온전한 자’다 2016.06.12
397 자기 성격을 벗어나기다 2016.06.12
396 실속 없는 인생은 실족하며 사는 인생이다 2016.06.1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