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주일말씀

쓰고 싶은 대로 ‘매일 단장’이다. ‘가꾸기’다

 

 

인간은 다시 태어날 수 없다. 단장함으로‘다시 태어나는 인생이 되는 것’이다. 이에 대한 정 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신부는 단장하고 가꾸지 않으면, 신부가 아닌 자들과 똑같은 취급을 받는다.

 

2. 몸 단장뿐 아니라 마음 단장, 신앙 단장을 절대 해야 ‘자신’에게도 실망하지 않고 ‘주’께도 실망하지 않는다.

 

3. 단장해야 예쁘고 아름답고, 사랑도 받는다.

 

4. 단장과 가꿈은 기본의 모양을 더욱 빛나게 해 준다.

 

5. 가꾸고 만들어야 희망과 사랑이 더욱 차고 넘친다.

 

6. 항상 삼위의 새로운 구상이다. 제2의 창조다.  무(無)에서 유(有)다. 이미 만든 것에다 더하기다.

더 좋게 만들기다. 하나님과 성령님께 더 좋게 해 주기다. 그리고 같이 쓰기다.

 

 

[오늘의 기도] 진리와 사랑의 주님! 신부가 신랑을 위해서 단장한 것과 같은 신앙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은혜와 사랑으로채우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정명석 선생의 주일 수요 설교에서 발췌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1684 자기 주관권에 자기가 원하는 것들이 있음을 깨달아라 2020.08.06
1683 전능자 하나님과 성령님과 성자를 귀하게 보고 늘 더 높은 차원을 생각하며 찾아라 2020.08.05
1682 있는 곳에서 찾아라 2020.08.04
1681 자기 자기 주관권에서 찾으라 2020.08.03
1680 보이지 않는 전능하신 하나님을 깨달음으로 알아라 2020.08.01
1679 정신 차리고 해야, 무엇이라도 더 잘하게 된다 2020.07.31
1678 깨닫도록 주께 간구하여라 2020.07.30
1677 많이 행하는 자가 많이 깨닫는다 2020.07.29
1676 깨닫고 행해야 후회 없이 기쁨으로 살게 된다 2020.07.28
1675 주와 일체 되어 행하면, 깨달을 것을 깨닫게 해 준다. 2020.07.27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