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주일말씀

'우러러볼 자'를 우러러보면, 행한 대로 귀히 쓴다

 

하나님을 우러러보면 귀히 쓰임 받습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사람을 ‘어떻게 보고 대하느냐’에 따라 상황이 달라진다. 하나님도 그러하시다.

 

2. '존경할 자'를 존경하고, '우러러볼 자'를 우러러봐야 된다.

3. 유대 종교인들이 예수님을 지극히 우러러봤어야 했지만,

몰라서 ‘하나님이 보낸 메시아’를 우러러보지 못하고 ‘죄인’으로, ‘이단’으로 대했다.

 

4. 유대 종교인들은 ‘선지자들’과 ‘하나님의 사람들’을 모두 천대했다.

하나님의 사람들을 천대한 대로 자신들도 그와 같은 처지가 되고 말았다.

5. '세상 사람'뿐 아니라 '하나님이 보낸 사람'도 제대로 모르니 우러러보지 못하고, 존경하지 못하고,

귀히 볼 줄 모른다.

 

6. '우러러볼 자'를 우러러보면, 행한 대로 귀히 쓴다.

‘자신을 우러러보는 자’를 통해 자신의 말을 전하게 하여, ‘사역자’로 삼는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주님을 사랑하며 우러러 보며 살겠나이다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연관글 보기 - 하나님이 함께해 주시길 기도하여라! 그러면 정말 순간이다​

 

 

 

정명석 선생의 주일 수요 설교에서 발췌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1729 기도와 감사와 기쁨으로 거둬들여라 2020.09.29
1728 때가 됐으니 속히 거둬들여라 2020.09.28
1727 항상 ‘하나님과 성령님과 주와 그 말씀’을 생각하며 사랑하는 ‘실체의 삶’을 살아라 2020.09.26
1726 하나님은 깨닫게 역사하신다 2020.09.25
1725 하나님은 모든 것에서 ‘사랑’이 ‘핵’이다 2020.09.24
1724 하나님이 주셨어도 혼자서는 절대 불가능하다 2020.09.23
1723 영원히 남는 일을 하여라 2020.09.22
1722 일도 사명도 여럿이 해야 그 일과 사명으로 지치지도 않고, 이상적으로 하게 된다 2020.09.21
1721 사랑으로 낳았기에 사랑으로 길러 주고, 사랑해서 축복 주고, 사랑해서 늘 도와주시는 하나님이시다 2020.09.19
1720 개성대로 사명을 주어 같이 하게 해라 2020.09.18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