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주일말씀

하나님께 구하면 주신다

건강의 달인이 되어야 누릴 것을 누립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하나님께서 “구하라.” 하신 것은 해 주신다는 것이다.


2. 의학 강의를 해 줘야 본인 스스로 의학을 알고 다스린다. 의사들만 의사가 아니다.

누구라도 의사가 되지 않고서는 자신의 몸을 건강하게 만들고 다스릴 수 없다.

 

3. 육신의 의사도 돼야 하고, 신앙의 의사도 돼야 한다. 건강하게 다스리는 것은 영, 육 두 가지에 다 해당된다.


4. 의사들은 얼굴만 보고도 아픈 자를 찾는다. 운동선수들은 다리를 보고 걸음을 보면 무슨 운동을 한 사람인지 안다.

 

5. 종교인들은 상대가 종교인인지 아닌지를 알고, 군인들은 상대가 군인인지를 본다. 이와 같이 자기 직업대로 본다.


6. 노느니 배워라. 생각을 놀리지 말아라.

 

7. 가장 머리 회전이 빠른 사람이 가장 짧은 시간에 돈을 많이 번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육신도 영도 달인이 되어 건강을 다스리게 하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연관글 보기 - 건강하며 깨끗하고 정결하게 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려야 된다​

 

정명석 선생의 주일 수요 설교에서 발췌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1284 하나님은 ‘생각’을 보고 축복하고 도우신다 2019.04.26
1283 행하는 대로, 대하는 대로 되어진다 2019.04.25
1282 날마다 ‘근신하는 생각’이다. ‘조심하는 생각’이다 2019.04.24
1281 전능자의 만족을 채워야 하나님은 움직이신다 2019.04.23
1280 하나님과 성령과 주님께 감사하라 2019.04.22
1279 영의 세계는 ‘오직 기도’로만 깨달아 알게 된다 2019.04.20
1278 ‘절대성의 원칙’을 두고 행해야 이루어진다 2019.04.19
1277 분별하고 살라 2019.04.18
1276 하나님을 사랑하고 성령님을 사랑하고 주를 사랑하는 것으로 낙을 삼고 살아라 2019.04.17
1275 ‘감사’에 대한 것도 생각을 해야 안다 하나님께 감사하고 성령님께 감사하라 2019.04.16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