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삶을 살아갈 때,  신앙생활을 할 때 갈 길이 막힌다면 회개하여 뚫어보세요.

이에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마치 ‘할 일’을 못 하면 ‘갈 길’을 못 가는 것과 같이,

 ‘죄’를 지으면 ‘자기 사명의 길, 생명의 길’을 못 가게 된다.

 

2. 죄를 지은 것은 사고 나서 다친 것과 같다.

 사고가 나면, '치료하는 기간'이 반드시 필요하다.

사고 났는데 그대로 쓰면, 아파서 못 한다.

 

3. 이와 같이 죄를 지으면, 용서해 줘도 꼭 '회개하는 기간'이 필요하다.

 이 기간은 '근신 기간'이며, '치료 기간'이며, '회복 기간'이다.

 

4. 운동선수가 운동을 하다가 다쳤다 하자.

다친 만큼 '치료 기간'이 필요하다. 그때는 당장 뛰지 못한다.

그 사람이 치료할 동안 다른 사람이 그 자리의 주인이 되어서 뛰게 된다.

 

5. '용서'는 금방 해 주되, ‘행실’로 조건을 세우며 꼭 '회개'해야 된다. 그래야 치료된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회개하여 막힌 길이 뚫리게 하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번호 제목 날짜
384 가다가 변질되지 말고 변함없이 해라 2016.05.29
383 사랑도 구원도 휴거도 ‘생활’이며 ‘삶’이다 2016.05.29
382 많이 하면 누구에게나 표적이 따르게 된다 2016.05.29
381 기도해야 성자 주께 ‘할 일’을 받게 된다 2016.05.28
380 ‘새로운 방법’으로 ‘새로운 마음’으로, ‘새로운 행실’로 사랑해야 ‘첫사랑의 불’이 안 꺼진다 2016.05.25
379 새롭게 하지 못하면, 옛것에 묻힌다 2016.05.25
378 기도할 때는 열차처럼 달리듯 해야 잡생각이 들어가지 않는다 2016.05.25
377 영적 세계도 ‘환경’과 ‘집’이 있어야 된다 2016.05.22
376 자기를 최고로 귀하게 만들어라 2016.05.22
375 말씀으로 늘 자기 영을 살려야 한다 2016.05.22

목록